기사 메일전송
미얀마 22222 시위, 전국 주요 도시에 수백만명 모여
  • 미얀마 통신원
  • 등록 2021-02-23 14:17:43
  • 조회 203
  • 수정 2021-02-23 14:26:32

기사수정


  미얀마에게 쿠데타가 발발한 지 4주째에 접어든 22일 오전 일찍부터 최대 도시 양곤 등 미얀마 전역에서 수많은 시민들이 민주화를 요구하며 거리로 나왔다.



  2021년 2월 22일에 벌이는 쿠데타 시위라는 뜻에서 2를 5개 붙여 '22222 시위'로 불리며, 이날 시위에는 공무원과 은행 직원, 철도 근로자 등 쿠데타 이후 가장 많은 시민이 참여했다.



   '2222 시위'는 1988년 8월 8일 미얀마 수도 양곤에서 수 만명의 학생들이 절대권력을 휘두른 독재자 네윈 장군의 하야와 민주화를 요구하며 벌인 가두시위인 '8888 시위'를 모델로 삼았다.




사진제공 통신원 : Aug~ Hn

0
  • 목록 바로가기
  • 인쇄


리스트페이지_R001
최신뉴스더보기
리스트페이지_R002
리스트페이지_R003
리스트페이지_004
모바일 버전 바로가기